IMG_0994 by xelloss.pe.kr 저작자 표시비영리동일조건 변경허락


상가에 가는건 참 힘든 일이다.

더군다나 친한 친구가 상주가 되어 검은 양복을 입고 서있는 상가라면,
더더욱 가기 힘들다.




상가에 다녀오면 이것 저것 많은 생각을 하게 된다.
'가시고 나서 무덤손질 잘하면 뭐하나, 가시기 전에 한번이라도 더 찾아뵙는게 효도지'



작년에 수술받으신 어머니 검사결과가 깨끗하다고 나오고, 아버지 백내장이 수술이 아닌 약물치료가 가능하다는 이야기가 너무나 다행이다.

그리고, 멀리 섬에 혼자 나가계시는 장인어른께 전화라도 한통 드려야겠다.


'T.EX.T > 단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상가에 가는건 참 힘든일이다  (0) 2011.03.14
공감가는 사설이 있어 소개합니다.  (0) 2010.03.18
명의도용차단서비스. 그리고 신용평점.  (1) 2010.01.21
즐거운 펀드 생활  (0) 2007.10.09
힘들다... 뷁!  (0) 2007.04.25
이번 만우절은...  (0) 2007.04.02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