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선양, 요즘에 필 받았습니다.
여기 저기 시사회들이 엄청 당첨되고있습니다. +_+

덕분에 제가 행복해하고 있죠. 후후.


이번주에는 뮤지컬 "폴 인 러브"를 보러 갔다왔습니다.
아무런 사전정보없이 보러가서 참 재미있게 보고 왔습니다. 헤헤.
내용은 어떤 여자들이던지 다 좋아할 수 밖에 없는 한 남자가
동생의 약혼녀에게 필이 꽂혀버린다는 이야기입니다.

주인공 남자가 김다현씨.
처음엔 "와...저 남자 잘생긴 데다가 목소리도 엄청 좋다... 역시나 뮤지컬 주인공 할 만 하네..."
라는 생각만 들더군요.
나중에 집에 돌아와서 찾아보니 예전에 있었던 그룹 "야다"의 멤버였더라구요.
끄덕끄덕. 으음. 역시나 그럴만 하군. 수긍해버렸습니다.

그리고 동생역의 이신성씨와 여주인공 박홍주씨.
그리고 남조연역의 조유신씨와 여조연역의 김비비씨.

첨 보는 뮤지컬이라 그런지 재밌었습니다. 흐흐

특히나.... (까발리기 있음)


느긋하게 다음 시사회 당첨을 위해 노력해야겠습니다. ^^/
신고

'보고듣기 > 연극' 카테고리의 다른 글

[시사회] 뮤지컬 폴 인 러브(Fall in love)  (0) 2006.07.02
노이즈 오프 (Noise off)  (0) 2006.05.14

현선양이 엔x린에서 시사회 당첨되어서 둘이서 오랜만에 연극을 보러 다녀왔습니다.

쾌걸춘향에서 몽룡이 아부지로 나오셨던 안석환씨랑
예전부터 좋은 연기를 보여주셨던 송영창씨가 나와서 조금 기대하구 갔습니다.

그리고 두시간 반 동안 실컷 웃다가 왔습니다. ^^

시작 10분 전에 도착해서 좋은 자리를 받진 못했는데
거의 뒤쪽이었음에도 무대가 상당히 커서 그런지 자리와 상관없이 상당히 몰입해서 봤습니다.

내용 까발리기가 포함된 감상 (보실분들은 누르지 마세요~)

솔직히 지난번에 봤던 라이어도 재미있었지만
이번엔 더욱 사건이 꼬여서 그런지 이게 더 재미있는 것 같아요. 흐흐

이 연극도.. 강추입니다. +_+/

ps. 연극 중간 쉬는시간에 마셨던 와인도 좋았습니다. 네네.

신고

'보고듣기 > 연극' 카테고리의 다른 글

[시사회] 뮤지컬 폴 인 러브(Fall in love)  (0) 2006.07.02
노이즈 오프 (Noise off)  (0) 2006.05.14

+ Recent posts